2024.06.04 (화)

  • 맑음동두천 21.5℃
  • 맑음강릉 19.8℃
  • 맑음서울 22.6℃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0.2℃
  • 맑음울산 15.5℃
  • 구름많음광주 21.9℃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9.8℃
  • 구름조금제주 20.1℃
  • 맑음강화 21.0℃
  • 맑음보은 18.3℃
  • 맑음금산 18.1℃
  • 구름많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6.5℃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주먹 쥐었다 폈다 10초에 20회 이상 할 수 없다면, '이병' 의심

경희대병원 정형외과 강경중 교수, 손과 발의 이상으로 젓가락질, 글씨쓰기, 단추채우기 등에 어려움을 느끼면 경추척수증 가능성 커



목에 위치하고 있는 척수(중추) 신경이 눌려 전신삼각과 운동 신경, 반사의 이상이 나타나는 질환이 있다. ‘경추척수증’이다. 뇌졸중이나 뇌출혈로 인해 발생하는 중풍과 증상이 상당히 유사해 목중풍으로도 불리고 있다. 

경희대병원 정형외과 강경중 교수는 “경추척수증의 대표적인 증상은 손과 발의 이상으로 젓가락질, 글씨쓰기, 단추채우기 등에 어려움을 느끼거나 보행 시 균형을 잡기 힘들어 자주 비틀거리거나 넘어지는 횟수가 잦다면 반드시 의심해봐야 한다”며 “발병 원인에는 경추 추간판 탈출증, 일명 목디스크가 있으며 이외에도 인대가 뼈로 바뀌는 후종인대골화증, 퇴행으로 인한 뼈가 자라는 골극, 드물게는 척수의 종양 등이 있다”고 말했다. 

증상은 단계별로 다양하다보니 다른 신경질환과 구별이 어렵다. 발병초기에는 팔저림, 목·어깨 통증 등이 나타나 단순 목디스크로 오인하기 쉬우며, 진행 단계에서는 팔의 감각과 운동 기능 저하, 마비감 등으로 중풍으로 오해할 수 있다. 손, 발의 마비감 등으로 뇌질환이 의심되어 신경과나 신경외과 등을 찾는 경우가 많으며, 적절한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도 있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강경중 교수는 “경추척수증은 신경이 압박되는 목 아랫 부분에서만 증상이 나타나지만, 뇌와 연관된 신경질환, 예를 들면 뇌경색, 파킨슨병, 루게릭병 등은 목 윗부분의 뇌신경 증상이 동반되어 나타난다는 차이점이 있다”며 “약물치료나 주사치료 등의 보존적 치료만으로는 경추 척수신경의 압박이 해결되지 않기 때문에 일상생활에 지장이 조금이라도 있다고 판단되면, 가능한 빠른 조기 수술이 최선의 치료방법”이라고 강조했다. 

물론, 의료인이 아닌 일반인이 증상만으로는 질환여부를 구별하기 매우 어렵기 때문에 이상 증상이 나타났을 때는 병원에 방문해 필요한 검사를 진행하고 정확하게 진단 받아야 한다. 경추척수증의 진단은 자기공명영상(MRI) 등의 정밀 검사와 전문의의 면밀한 진찰을 통해 내려진다. 

강교수는 “경추척수증(목중풍)을 자가 진단할 수 있는 첫 번째 방법은 발잇기 일자 보행으로 앞꿈치와 뒤꿈치를 이어 붙이면서 일직선으로 걷는데, 보통 열 걸음을 정상적으로 걷지 못하면 보행장애가 있는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고 손쉬운 검사 방법을 권유했고, “두 번째는 주먹을 최대한 빠른 속도로 쥐었다 폈다를 반복해보는 것으로 양손을 10초에 20회 이상 시행할 수 없으며, 점점 손가락을 펴는 속도가 느려지거나 아예 펴지 못하고 손가락이 벌어진다면, 경추척수증(목중풍)을 의심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덧붙여 “전신의 저림 증상이나 감각 이상 등의 증상, 갑작스러운 대소변 기능의 이상이 나타난다면 더욱 심각한 상태이므로 빠른 진료를 권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행정

더보기
간 큰 형제, 160억 상당 가짜 발기부전치료제 불법 제조·판매 하다 '덜미'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국내 허가된 ‘비아그라정’, ‘시알리스정’ 등을 위조한 가짜 불법 발기부전치료제를 제조·판매한 형제 2명을 적발해 주범인 형을 구속하고 공범인 동생과 함께 검찰에 송치했으며, 범죄 장소로 사용된 제조 공장(2곳)은 몰수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피의자들은 인적이 드문 농가 지역에 위치한 제조 공장 2곳(외부 감시용 CCTV 및 전용 실내 주차장 등 구비)에서 원료 혼합기부터 타정기, 정제 코팅기, 포장기까지 전 공정 생산 시설을 갖추고 가짜 불법 발기부전치료제 14종*을 2020년 9월경부터 올해 3월까지 불법으로 제조했다. 8종은 정품 의약품인 비아그라정(주성분: 실데나필), 시알리스정(주성분: 타다라필), 레비트라정(주성분: 바데나필)을 위조한 가짜 의약품이었으며,6종은 피의자가 임의로 제조한 불법 의약품으로 14종 모두 발기부전치료 성분으로 실데나필만 함유했다. 특히 가짜 비아그라정 등 8종은 정식으로 국내 허가된 제품과 유사한 색과 모양의 정제 형태로 제조했으며, 포장도 정식 제품과 유사하게 2정씩 PTP형태로 1차 포장한 뒤 첨부 문서(사용 설명서)와 함께 2차 포장했다 해당 가짜 불법 발기부전치료제는 피의자들이 운영하는

배너
배너

제약ㆍ약사

더보기
동아제약 모닝케어, ‘그 간, 안녕하셨어요?’ 여의도 샘플링 행사 진행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백상환) 숙취해소브랜드 모닝케어가 여의도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한 오프라인 샘플링 행사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음주로 시달리는 침묵의 장기 간을 보호하는 방법으로 모닝케어 간솔루션을 제공하여 알코올성 간 손상으로부터 간을 보호하는 방법을 소비자들에게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5월 28일부터 시작된 행사는 오는 6월 14일까지, 출근시간 대인 오전 7시부터 10시까지, 점심시간 대인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까지, 여의도역 인근에서 진행되며 자세한 위치는 모닝케어 인스타그램 공식계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참여하기만해도 모닝케어 간솔루션 1포를 무료로 받을 수 있으며, 추억의 뽑기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모닝케어 간솔루션 본품, 숙취해소제 모닝케어 등을 증정한다. 또한, 모닝케어 간솔루션 제품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할인코드도 현장에서 제공된다. 모닝케어 간솔루션은 동아제약 숙취해소제 ‘모닝케어’ 연구진이 축적해온 음주건강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주성분으로는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정한 개별원정형 원료인 유산균발효다시마추출물이 들어있다. 유산균발효다시마추출물은 기억력 개선 도움과 알코올성 손상으

배너
배너

의료·병원

더보기